대학 원문 및 번역

 

 

 

一.  大學之道는 在明明德하며 在親民하며 在止於至善이니라  知止而后에有定이니 定而后에能靜하며 靜而后에能安하며 安而后에能慮하며 慮而后에能得이니라 物有本末하고 事有終始하니 知所先後면 則近道矣리라 古之欲明明德於天下者는 先治其國하고 欲治其國者는 先齊其家하고 欲齊其家者는 先修其身하고 欲修其身者는 先正其心하고 欲正其心者는 先誠其意하고 欲誠其意者는 先致其知하니 致知는在格物하니라 物格而后에知至하고 知至而后에意誠하고 意誠而后에心正하고 心正而后에身修하고 身修而后에家齊하고 家齊而后에國治하고 國治而後에天下平이니라 自天子로以至於庶人히 壹是皆以修身爲本이니라 其本이 亂而末治者否矣며 其所厚者에薄이오 而其所薄者에厚하리 未之有也니라 (經文)

 

  

 

1.  대학지도는 재명명덕하며 재친민하며 재지어지선이니라  지지이후에유정이니 정이후에능정하며 정이후에능안하며 안이후에능려하며 여이후에능득이니라 물유본말하고 사유종시하니 지소선후면 즉근도의리라 고지욕명명덕어천하자는 선치기국하고 욕치기국자는 선제기가하고 욕제기가자는 선수기신하고 욕수기신자는 선정기심하고 욕정기심자는 선성기의하고 욕성기의자는 선치기지하니 치지는재격물하니라 격물이후에지지하고 지지이후에의성하고 의성이후에심정하고 심정이후에신수하고 신수이후에가제하고 가제이후에국치하고 국치이후에천하평이니라 자천자로이지어서인히 일시개이수신위본이니라 기본이 난이말치자부의며 기소후자에박이오 이기소박자에후하리 미지유야니라

 

  

 

(주석) ◎

 

  

 

1 .대학(大學)의 도(道)는 명덕(明德)을 밝힘에 있으며, 백성과 친함에 있으며, 지선(至善)에 그침에 있다. 그칠 데를 안 뒤에 정(定)함이 있으니, 정한 뒤에 능히 고요하고, 고요한 뒤에 능히 편안하고, 편안한 뒤에 능히 생각하고, 생각한 뒤에 능히 얻는다. 물건에는 본(本)과 말(末)이 있고, 일에는 종(終)과 시(始)가 있으니, 먼저하고 뒤에 할 것을 알면 도에 가까울 것이다. 옛날에 명덕을 천하에 밝히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나라를 다스리고, 그 나라를 다스리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집안을 가지런히 하고, 그 집안을 가지런히 하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몸을 닦고, 그 몸을 닦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마음을 바루고, 그 마음을 바루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뜻을 성실히 하고, 그 뜻을 성실히 하고자 하는 자는 먼저 그 지식(知識)을 지극히 하였으니, 지식을 지극히 함은 사물의 이치를 궁구함에 있다. 사물의 이치가 이른 뒤에 지식이 지극해지고, 지식이 지극해진 뒤에 뜻이 성실해지고, 뜻이 성실해진 뒤에 마음이 바루어지고, 마음이 바루어진 뒤에 몸이 닦아지고, 몸이 닦아진 뒤에 집안이 가지런해지고, 집안이 가지런한 뒤에 나라가 다스려지고, 나라가 다스려진 뒤에 천하가 평(平)해진다. 천자(天子)로 부터 서인(庶人)에 이르기까지 일체 모두 수신(修身)을 근본으로 삼는다. 그 근본이 어지럽고서 끝이 다스려지는 자는 없으며, 후(厚)히 할 것에 박(薄)하게 하고서 박하게 할 것에 후히 하는 자는 있지 않다.(經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