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문집
서원
누정
고문서
학맥도

 

인물편 - 배삼익 / 裵三益 -

 

 

 배삼익(裵三益 ; 1534-1588)

조선중기의 문신 배삼익(裵三益 ; 1534-1588)의 자는 여우(汝友), 호는 임연재(臨淵齋), 본관은 흥해(興海)이다. 천석(天錫)의 아들로 안동(安東)에서 살았다. 그는 이황(李滉)의 문인이며, 1558년(명종 13) 생원시(生員試)에 합격하고 1564년 문과에 급제하여 학유(學諭)를 거쳐 학록(學錄), 학정(學正), 박사(博士)를 역임하고 호조좌랑(戶曹佐郞)에 올랐다.
1575년(선조 8) 전적(典籍), 형조정랑(刑曹正郞)에 제수되었으나 나아가지 않았고 그 뒤 외직인 풍기군수(豊基郡守)에 임명되어 선정을 베풀었다. 그 이후에도 여러 벼슬을 거쳐 성균관대사성(成均館大司成)에 까지 이르렀으며, 1588년 황해도관찰사(黃海道觀察使)가 되어 구황사업에 힘쓰다가 병사(病死)하였다.

 

돌아가기

Copyright ⓒ 2004 국제퇴계학회 대구경북지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