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문집
서원
누정
고문서
학맥도

 

누정편 - 通湖亭(통호정) -

 
소재지 : 경북 군위군 우보면 나호리
건립연대 : 1929년() 건립
건립자 또는 연고자 :
건물의 입지 : 山頂形
건물의 형태 : 누형의 다락집
지붕 : 팔작지붕
건물의 모양 : 四角形
누정건물의 정면과 측면의 칸수 : 정면 - 4칸, 측면 - 2칸
건물 보존 상태 : 양호
문화재 지정 현황 :

 

 張祚鉉 作, 通湖亭記

亭于國通山之下錦湖之上此通湖亭之所以得名也亭爲誰而作也澗松朴公後孫之爲公而作也公柳村先生之仍孫也晩圃處士公之肖子也始柳村先生早覺弓馬之非晩篤性理之工卜居于龜山之羅湖羅湖之爲朴氏世居自先生始也先生之後以文學世傳至于澗松公克體先志詩禮以述之孝友以篤之所用功者不外乎身心日用之間所自安者不出乎耕讀本分之內蓋甞從俗治時文而應擧非所屑也至若童蒙之求我則隨材以篤之畢生林下不以簞瓢而改其嘐嘐之志不食于躬則報在子孫固其理也今其玄來自成一村彬彬紹文學而渠渠大門閥乃卽公壘而亭之以爲聚族講讀之所余嘗登斯亭也則聳乎後而磅礡者國通之山也帶乎前以渟滀者錦湖之水也左右則列岡以環抱之高下則層崖以夾塏之凉軒燠室朱甍複擔極其華麗閎敞從玩之餘其來孫丞鉉屬余以記之余曰今卽夫山水而觀之根不厚則其積也不大源不深則其流也不長其於人也亦然柳村先生垂模於前晩圃澗松二公紹述於後其根厚矣其源深矣所以大發於後孫然爲後者只特其根厚源深而不加積累䟽瀹之功則高或崩而流或渴矣今平地而覆一蕢可以成泰山進吾進也源泉而達之可以放四海達吾達也爲公後裔者盍亦知所勉哉戊戌 三月 上弦 玉山 張祚鉉 謹記


정자가 유통산의 아래 면호의 위에 있으니, 이점이 ‘통호정’이라는 이름을 붙이게 된 까닭이다. 정자는 누구를 위하여 지었을까? 간송이신 박 공의 후 손들이 간송 공을 위하여 지은 것이다. 공은 유촌선생의 칠세손이며, 만포 처사공의 어진 아드님이시다. 음에 유촌선생께서 일찍이 궁마(무)의 그릇된 것을 깨닫고 만년에 성리학의 공부를 독실이 하여, 구산의 나호에 박씨들의 세거지가 된 것은 선생으로부터 시작되었다. 선생의 후에 문학으로서 세세로 전하여 내려오다가 간송 공에 이르러 능히 선조의 뜻을 체험하여 시와 예로 서 계술하고 효우로서 돈독히 하여 공으로 사용한 바는 심신의 일용의 사이 에서 벗어나지 않았으며, 스스로 편안하였던 바는 경전과 독서의 본분의 안 에서 벗어나지 않았으니, 대개 일찍이 풍속의 다스림과 시대의 문장을 따르 며 과거에 응하는 것은 좋아하지 않으셨다. 가령 동몽들이 나를 지도하여 달 라고 이르면 재질에 따라서 독실하게 가르쳐 주셨으며, 평생을 임천의 아래 서 보내며 가난할지라도 그의 크나큰 뜻을 바꾸지 아니하였다. 자산이 노력 한 대가를 누리지 못하게 되면 보답이 자손들에게 있는 것은 진실로 그의 이치인 것이어서, 지금 그 분의 현(고손), 래(오대손)가 스스로 일촌을 이루 어 혁혁하게 문학을 이어가고 커다랗게 문벌을 넓혀 이에 공의 보루에 나아 가 장자를 지어 종족들을 모아서 강독하는 장소로 삼았다. 내가 일찍이 이 통호정에 올라보니 뒤쪽에 솟구쳐서 우툴두툴한 것은 국통산이며, 앞쪽에 감 싸며 고여 있는 것은 금호수이고, 좌우에는 뫼 뿌리가 나열하여 둥그렇게 안 고 있으며, 고하에는 층층의 벼랑이 오똑하게 끼고 있는데, 서늘한 마루와 따스한 방과 붉은 서까래와 중복된 처마가 매우 그 화려하고도 넓게 툭 트 여서 따라서 구경을 하고 있던 나머지 그 분의 내손(오세손) 되는 승현씨가 나에게 기문을 지어 줄 것을 부탁하였다. 내가 말하기를 “지금 곧 저 산수를 본다면 뿌리가 두텁지 않으며 그 쌓은 것이 크지(산) 아니하나니, 그 사람에 게 있어서도 역시 그러하여 유촌 선생께서 앞에 수범을 보이시고 만포공과 간송 공의 두 분이 후에 이어서 계술하시는 것이 그 뿌리가 두텁고 그 근원 이 깊은 것만 믿고서 오랫동안 쌓은 소약의 공을 가중하지 않는다면 높은 것이 혹 무너질 것이며 흐름이 혹 마를 것이다. 지금 평지에 한 삼태기를 덮 어서 가히 그것으로서 태산을 이루나니 나의 나아감을 전진시키는 것이며, 원천이 통달하는 것이다. “공의 후손된 자들은 어찌하여 또한 힘써야 할 바 를 알지 않을 수 있겠는가.”라고 하였다. 무술(1958)년 3월 상현에, 옥산 장조 현이 삼가 쓰다

 

돌아가기

Copyright ⓒ 2004 국제퇴계학회 대구경북지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