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문집
서원
누정
고문서
학맥도

 

누정편 - 養蒙齋(양몽재) -

 

소재지 : 경북 군위군 우보면 나호동
건립연대 : 년() 건립
건립자 또는 연고자 : 박인수
건물의 입지 :
건물의 형태 :
지붕 :
건물의 모양 :
누정건물의 정면과 측면의 칸수 : 정면 - 칸, 측면 - 칸
건물 보존 상태 : 불량
문화재 지정 현황 :

 

沐溪 朴仁壽 作, 養蒙齋 題詠詩

                數間茅屋十年營      두어 칸 모옥 짓기를 십년동안 도모하였는데
                心上規模眼界成      마음에 계획한 집의 규모가 눈앞에 이루어졌네.
                斜對岩岸當壁立      언덕의 바위를 비끼어 마주하여 마땅히 벽을 두었고
                傍通澗水繞除鳴      산골짜기의 물이 집 옆으로 통해 뜰을 에워싸고 소리를 내네.
                不辭來客嫌無酒      오는 손님 사절하지 아니하여 술 없음을 싫어하고
                非好爲師樂得英      스승 노릇함을 좋아하는 것이 아니라 영재 얻음을 즐거워하네.
                自笑主人何事業      주인이니 어떻게든 일을 해야 할 것임에 자소(自笑)하는데
                雲林謾作老書生      구름에 덮힌 숲이 늙은 서생을 속이는구나.

 

돌아가기

Copyright ⓒ 2004 국제퇴계학회 대구경북지부 All rights reserved.